Skip to main content

헥사곤 자료 리소스 센터

변화하는 전력 발전 산업에 디지털화가 요구되는 이유 (블로그)

발행일 2022년 10월 18일
저자 폴 손베리(Paul Thornberry)

전력 산업이 지난 수십 년 동안 눈에 띄게 변화했다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 단일 유통 네트워크는 탈탄소화, 탈중앙화 및 디지털화를 포용할 수 있을 만큼 크게 발전했습니다.

오늘날 전력 회사는 석탄 또는 가스 발전소와 같은 기존 기저 부하 시스템 뿐만 아니라 재생 에너지도 관리하고 있습니다. 탈탄소화 운동은 계속되고 있으며 빠르게 확장되고 있습니다.

이는 풍력, 태양광 및 기타 재생 가능 발전소가 광범위한 지역에 분산되어 있기 때문에 분산화로 이어집니다. 주변에 몇 개의 광산이 있거나 몇 개의 가스 발전소가 주변을 둘러싸고 전력을 생산하기 위해 그 안으로 공급되는 거대한 단일 기준 부하 발전소는 과거의 일입니다.

전력 회사는 이 분산된 발전소의 출력물과 구형 발전소의 출력물을 결합해야 합니다. 이러한 자산은 서로 다른 방식과 속도로 전력을 생산하고 있지만 함께 관리해야 합니다. 이것이 바로 디지털화가 필요한 부분입니다.

작업 관행 개선, 효율성 향상 및 위험 감소

전력 산업에서 운영 절차의 디지털 전환은 발전소 관리 팀에게 안전하고 효율적인 생산을 방해할 수 있는 여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프레임워크를 제공합니다.

전력 및 유틸리티 산업에서 수동 절차를 디지털 환경으로 전환하면 공장 전체의 작업 관행을 개선하는 동시에 교대 근무, 사고 관리 및 생산 제어와 같은 운영의 핵심 영역을 해결할 수 있습니다. 통합 워크플로를 통해 안전 및 환경을 비롯한 규제 요구사항을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보고할 수 있고, 프로세스를 보다 쉽게 관리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가장 큰 이점은 디지털 환경이 운영 리스크를 줄여준다는 것입니다. 전력 산업의 많은 사망자와 위기는 인적 실수에서 시작된다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프로세스를 디지털화하고 효율적이고 안전한 워크플로를 만들수록 인적 오류가 발생할 가능성이 줄어듭니다. 통신을 디지털화하고 안전 위험에 대해 투명하게 파악하면 안전 사고의 심각성과 발생 량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웹 기반 디지털 운영 환경을 사용하여 중요한 안전 사고 뿐만 아니라 사고가 전개되는 동안에도 발전소의 상태를 다양한 인력 그룹에게 알릴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시작부터 다양한 전문 지식을 활용할 수 있으며 상황 해결 속도를 효과적으로 높일 수 있습니다.

디지털화는 진행 중

전력 산업은 수십 년 동안 디지털화 과정을 경험했지만, 지금은 여러 가지 단절된 포인트 솔루션을 사용하여 디지털화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교대 근무를 하는 동안 운영 직원은 수십 가지 작업을 수행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문제를 기록하고 보고합니다. 작업 요청서와 장비 티켓을 제출하고 유지 보수 보고서를 기록합니다. 여러 디지털 시스템에서 이러한 작업을 수행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스프레드시트와 워드 프로세서 문서는 작업 제어, 작업자 라운드, 교대 근무 인계, 작업자 교대 로그 캡처와 같은 주요 산업 프로세스의 실행을 문서화하고 관리하는 데 자주 사용됩니다. 한편, 앞서 언급한 분권화로 인해 복잡성의 수준이 증가하고 있으며, 이를 잘못 이해할 위험도 마찬가지입니다. 

오늘날의 운영 성공은 다음과 같은 중앙집중식 운영 우수성 환경과 디지털 툴셋에 달려 있습니다:

  1. 클라우드 기반 및 모바일 친화적: 대부분의 사람들은 스마트 기기를 사용하는 방법을 알고 있으며, 주요 직원들에게 클라우드 기반 운영 우수 도구를 탑재한 모바일 또는 태블릿을 제공하는 것이 상업적으로 타당합니다. 이러한 솔루션은 다양한 소스로부터 세부 정보를 수집할 수 있어야 합니다. 자산 관리, 환경 관리, 위험 및 위험 관리 등에 이미 사용하고 있는 소프트웨어를 적극적으로 사용해야 합니다. 실시간 보고 및 사고 경보를 제공해야 합니다.
  2. 데이터의 단일 소스: 디지털 도구는 조직 전체의 사일로(고립/격리) 현상을 무너뜨릴 수 있어야 합니다. 모든 사업부와 계약자가 액세스할 수 있어야 하며 업무를 수행하는 데 필요한 정보를 제공해야 합니다. 투명해야 하며 규제 요건을 충족하는 실시간 보고서를 생성해야 합니다.

저자 소개

폴 손베리(Paul Thornberry)는 헥사곤 자산 수명주기 인텔리전스 사업부에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을 위한 비즈니스 개발 노력을 이끌고 있습니다. 2019년에 헥사곤이 j5를 인수하기 전에는 j5 호주의 임원직을 10년 수행했습니다.

About the Author

Paul leads Hexagon’s Asset Lifecycle Intelligence division’s business development efforts for the AsiaPacific region. Prior to Hexagon’s acquisition of j5 in 2019, he spent 10 years as the managing director of j5 Australia.

Profile Photo of Paul Thornberry